[FEATURE] WHAT DO YOU WANT FOR CHRISTMAS?
2020-12-23 11:57

크리스마스자고 일어나면 머리맡에 선물이 놓여 있을 것이라는 기대와 산타할아버지를 만날 수 있을까 싶어 잠들지 않고 버티던 때가 있을 것이다본지 기자들에게 그때의 동심을 가지고 크리스마스 선물로 받고 싶은 차를 물었다
 | 조현규 


안진욱 <마쓰다 MX-5>
일단 무조건 운전이 재미있어야 한다그리고 꾸미는 맛도 있으면 좋겠다마쓰다 MX-5는 그런 면에서 꽤 훌륭한 조건을 가지고 있다휠베이스가 짧은 후륜구동이고오픈 에어링이 가능하면서 수동 기어를 탑재했다게다가 986kg의 가벼운 무게에 181마력이라는 적당한 출력을 가지고 있다가지고 놀기 딱 좋다는 생각이 든다


게다가 MX-5는 튜닝 파츠가 어마어마하게 많다이것저것 입맛대로 바꿔가며 타는 재미가 쏠쏠할 거다모름지기 선물이라면 장난감이 최고 아닌가? MX-5는 최고의 장난감이 될 것 같다말하고 보니 이전에 타던 제네시스 쿠페가 그립다까마귀라고 이름도 지어줬는데···


최재혁 <테슬라 로드스터 스페이스X>
환경을 보호하는 일은 중요하다그렇다고 해서 고성능 자동차의 재미 또한 놓칠 순 없다내가 선물 받고 싶은 차는 테슬라 로드스터 스페이스X, 그중에서도 렌더링 아티스트 ‘마키스 브라운리가 렌더링한 차를 받고 싶다백 투 더 퓨처의 ‘드로이언을 오마주한 뒷모습을 보라하늘을 날 수 있을 것만 같고, ‘순간이동도 가능하지 않을까?’ 하는 즐거운 상상마저 하게 된다


사진을 처음 봤을 때 탄성을 내지르고 한참을 멍하니 쳐다봤다테슬라 로드스터 스페이스X를 이번 크리스마스에 선물로 받진 못하더라도 언젠가 내 스스로에게 선물할 거다그리고 드로이언의 뒷모습으로 개조해버릴 거다반드시!


유일한 <닛산 스카이라인 R34 GT-R>
사랑에 빠지는데 이유가 있을까적어도 내가 이 차를 사랑하게 된 이유에는 뚜렷한 이유가 없다선물로 받고 싶은 드림카라면 마땅히 그런 존재여야 한다영화 <분노의 질주2>에 등장한 R34 스카이라인이 이 차를 사랑하게 된 계기다


내가 선물로 이 차를 받는다면 어디 한 군데도 손을 대지 않은말 그대로 ‘민트급이었으면 좋겠다지난 10월 중순에 주행거리가 6817km 2002년식 스카이라인 GT-R V-Spec II Nur 버전이 485000달러에 낙찰됐다한화로 따지면 55000만원에 달하는 돈인데어떤가이 정도면 충분히 크리스마스 선물로 받을 만하지 않은가


조현규 <페라리 812 GTS>
루돌프 사슴 코는 빨간색산타할아버지 옷도 빨간색이기 때문일까크리스마스 하면 빨간색이 가장 먼저 떠오른다그래서 빨간색이 잘 어울리는 페라리를 선물로 받고 싶다이왕이면 이번 달에 촬영한 812 GTS를 원한다. 12기통의 엔진에서 터져 나오는 배기음의 오케스트라가 그 어떤 크리스마스 캐럴보다 아름답게 들렸다


환경 규제가 내연기관 슈퍼카의 숨통을 옥죄고 있다자연흡기 12기통이 역사 속으로 사라지기 전에 내 손에 넣어야 한다아마 산타할아버지도 빨간 코의 루돌프보단 빨간색 페라리를 더 갖고 싶어 할거다산타할아버지내년에는 울지 않고거짓말하지 않고착하게 살 테니 한 대씩 주시면 안 될까요?
 
<본 기사는 모터매거진 12월호에 수록된 기사입니다>


※게시글 작성시 주의사항※ 욕설 및 비방글은 등록하실 수 없으며, 개인정보(실명, 연락처 등) 포함된 게시물은 삭제됩니다.
http://www.motormag.co.kr/2710
1
  •   AX_name | AX_date_ds  comment_modify
    replyi
    AX_parent_name AX_message_ds
  • X
  • loadi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