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립암센터, 한국토요타가 후원한 ‘병원학교’, ‘쉼터’ 오픈
2021-10-12 09:46

한국토요타자동차는 국립암센터와 함께 한국토요타의 후원금(8천만원)으로 마련된 국립암센터 소아청소년암 환자를 위한 ‘병원학교 ‘쉼터의 공식 오픈 행사를 지난 10 8일 가졌다고 밝혔다.
이날 기념식에는 한국토요타자동차 타케무라 노부유키 사장국립암센터 서홍관 원장풍산초등학교 신혜숙 교장 등 관계자들이 참석해 새롭게 문을 연 공간을 둘러보며 개관을 축하하는 시간을 가졌다.
 
병원학교와 쉼터는 병원에서 치료를 받으며 생활해야 하는 어린 환자들의 학습과 체험을 위한 장으로 활용되며각 학년에 맞는 정규 교과과정을 공부할 수 있도록 경기도 고양시 풍산초등학교에서 병원학교 전담교사가 파견되어 수업을 지도한다.
한국토요타자동차 타케무라 노부유키 사장은 “병원 치료로 학교에 가지 못하는 소아청소년암 환자의 중단 없는 학습과 휴식을 위한 공간인 병원학교와 쉼터를 준비하는 데 일조를 하게 되어 기쁘게 생각한다, “어린 환자들의 쾌유를 빌며이곳이 밝은 미래를 꿈꾸는 희망찬 공간으로 활용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글 | 조현규 기자

※게시글 작성시 주의사항※ 욕설 및 비방글은 등록하실 수 없으며, 개인정보(실명, 연락처 등) 포함된 게시물은 삭제됩니다.
http://www.motormag.co.kr/3472
1
  •   AX_name | AX_date_ds  comment_modify
    replyi
    AX_parent_name AX_message_ds
  • X
  • loadi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