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차, 부울경에 수소버스 보급 MOU 체결로 수소경제권 확대한다
2022-01-19 15:15

현대차가 ‘부울경(부산울산경남수소경제권’ 내 수소버스 보급을 확대하기 위해 환경부 및 해당 지자체 등과의 협력을 강화할 방침이다.
현대차와 환경부 ▲부산시 ▲울산시 ▲경남도 ▲김해시 ▲부산/울산/경남 버스운송사업조합과은 19(김해시 아이스퀘어호텔에서 『부울경 수소버스 보급 확대를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
 
이번 협약에 따라 협약 당사자들은 ‘부울경 수소경제권’ 구축 일환으로 해당 지역에 수소버스 보급은 물론 관련 산업의 발전을 위한 다각적인 협력을 전개한다환경부 및 부울경 각 지자체는 올해부터 2025년까지 연간 100대 이상의 저상형 수소버스 ‘일렉시티 FCEV’ 보급을 추진하는 동시에 현대차는 이 과정에서 가격 할인 등 추가 인센티브를 지원하기로 했다.
또한 올해 출시를 앞둔 현대차의 고상 수소버스 시범운행사업도 예정됐다현대차는 환경부부울경과 장거리 전용인 이 수소버스를 지역내 광역 및 시외버스 노선에서 약 한 달간 운행하며 상품 개선을 위한 데이터를 축적하는 데 활용한다는 방침이다.
 
이 밖에도 협약 당사자들은 부울경 지역의 인프라 구축 방안을 논의하는 등 수소 생태계를 활성화시키기 위한 광범위한 협력을 이어 가기로 했다.
 
현대차 관계자는 “수소버스 보급에 선도적인 역할을 담당하고 있는 부울경 지역과의 협력으로 더 많은 도시민들께 친환경 교통수단을 제공하고자 업무협약을 추진하게 되었다 “광역 및 시외버스 시범사업을 통해 친환경 버스 시장의 외연이 확장될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밝혔다.
 
글 | 조현규 기자

※게시글 작성시 주의사항※ 욕설 및 비방글은 등록하실 수 없으며, 개인정보(실명, 연락처 등) 포함된 게시물은 삭제됩니다.
http://www.motormag.co.kr/3725
1
  •   AX_name | AX_date_ds  comment_modify
    replyi
    AX_parent_name AX_message_ds
  • X
  • loadi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