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프 올 뉴 2022 그랜드 체로키 공개, 전동화 모델 4xe도 출시한다
2021-09-30 10:39

지프가 5세대 그랜드 체로키의 전동화 모델 4xe와 오프로드에 특화된 트레일 호크를 공개했다.
이번 공개된 5세대 지프 올 뉴 그랜드 체로키는 새로워진 플러그인 하이브리드 파워트레인혁신적인 외부 디자인장인정신을 갖춘 인테리어를 선보이며 유능한 SUV의 면모를 보여준다지프 브랜드가 ‘제로 에미션 프리덤(Zero Emission Freedom)’이라는 무공해 비전을 향해 나아가는 여정에 선보인 올 뉴 2022 그랜드 체로키 4xe와 트레일호크는 지프만의 새로운 전동화 시대를 예고한다.
 
올 뉴 2022 그랜드 체로키는 5세대 그랜드 체로키만을 위한 완전히 새로운 아키텍처를 기반으로 제작됐다새로운 유니바디 구조와 섀시는 전동화 차량에 최적화되어 쿼드라-트랙 I(Quadra-Trac I), 쿼드라-트랙 II(Quadra-Trac II), 그리고 쿼드라-드라이브 II(Quadra-Drive II) 등 동급 최강의 4x4 시스템을 비롯해 동급 유일의 쿼드라-리프트(Quadra-Lift) 에어 서스펜션셀렉-터레인(Selec-Terrain) 트랙션 관리를 제공한다.
특히 그랜드 체로키 최초의 전동화 모델인 ‘그랜드 체로키 4xe’는 두 개의 전기 모터, 400V 배터리 팩, 2.0L 터보 차지 4기통 엔진토크플라이트(TorqueFlite) 8단 자동 변속기를 장착해 최대 효율성과 성능을 자랑하며완충 시 순수 전기로만 최대 40km까지주유 또한 완충이 될 경우 총 708km까지 주행이 가능하다.
 
트레일호크는 동급 유일 ‘스웨이 바(sway bar)’ 분리 기능을 지원바위 및 거친 지형에서 향상된 접지력과 견인력을 제공한다특히 루비콘 트레일을 오로지 e세이브(eSave) 모드로 정복한 최초의 그랜드 체로키 트레일호크 4xe는 쿼드라-드라이브 II 4x4 시스템으로 구동전자식 리미티드 슬립 디퍼렌셜(eLSD), 셀렉-터레인 트랙션 관리 시스템을 장착하고 지상고는 27.8cm에 달하며 도강도 61cm까지 가능하다.
한편, 5세대 그랜드 체로키의 인테리어는 수공예 소재 및 현대적인 편의 기능으로 한층 고급스럽게 진화했다써밋 리저브 트림에는 팔레르모 가죽 인테리어와 매킨토시 오디오 시스템으로 웅장한 실내를 연출한다전면의 10.25인치 인터랙티브 디스플레이는 물론세그먼트 최초로 조수석 스크린이 제공되며뒷좌석에도 2개의 10.1인치 디스플레이를 탑재했다무선 애플 카플레이 및 안드로이드 오토디지털 백미러풀 컬러 10인치 헤드업 디스플레이 등 최첨단 편의 기능은 물론액티브 드라이빙 어시스트나이트 비전, 360도 서라운드 카메라 등 110가지 이상의 첨단 안전 사양을 자랑한다.
새로운 올 뉴 2022 그랜드 체로키 라인업은 2021 4분기 북미 출시 예정이며그랜드 체로키 4xe 2022에 출시된다국내에는 올 4분기 그랜드 체로키 L이 가장 먼저 공개되며올 뉴 그랜드 체로키그랜드 체로키 4xe 모델도 순차적으로 선보일 예정이다.
 
글 | 조현규 기자

※게시글 작성시 주의사항※ 욕설 및 비방글은 등록하실 수 없으며, 개인정보(실명, 연락처 등) 포함된 게시물은 삭제됩니다.
http://www.motormag.co.kr/3447
1
  •   AX_name | AX_date_ds  comment_modify
    replyi
    AX_parent_name AX_message_ds
  • X
  • loadi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