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형 트럭도 전기차 시대, 메르세데스-벤츠 전기트럭 e악트로스 양산 발표
2021-09-29 10:34

메르세데스-벤츠 트럭이 장거리 대형 순수 전기 트럭 e악트로스의 양산을 발표했다최대 적재량 27최대 배터리 용량 약 420kWh로 주행거리는 최대 400km를 달릴 수 있을 예정이다.
메르세데스-벤츠 트럭은 최근 ‘Shaping the Now & Next 2021’ 주제로 열린 메르세데스-벤츠 트럭 디지털 이벤트에서 장거리 대형 순수 전기 트럭 최초로 e악트로스(eActros)를 양산한다고 밝혔다 e악트로스는 최대 적재량 27최대 배터리 용량 약 420kWh, 화물 적재 상태에서 주행 거리 최대 400km의 범위를 달성하며 2개의 전기 모터가 최대 출력 400kw( 545마력), 항속 출력 330kw( 450 마력)에 달한다.
 
지난 2년 동안 고객들과 긴밀하게 협력하며 시범 운영과 철저한 테스트를 거친 e악트로스는 2021 10월 독일 뵈르트(Wörth) 공장에서 양산을 시작할 예정이다메르세데스-벤츠 트럭은 지난 2016년 대형 전기 트럭 컨셉 발표 후 2018 e악트로스 프로토타입을 선보인 바 있다. e악트로스 프로토타입은 2018년부터 시범 운영에 들어갔으며 효율성지속가능성커넥티비티 시험을 위해 50km 이상의 주행 테스트를 거쳤다.
다임러 트럭 AG는 2030년 까지 유럽에서 판매하는 신차의 절반 이상이 배출가스 없는 차량이 되기를 목표로 한다. 2039년까지 유럽일본북미에서 판매하는 실차 운행의 탄소 중립을 목표로 하고 있다또한 장거리 대형 순수 전기 트럭 e악트로스 양산을 비롯하여 2027년부터 수소 기반 연료전지 트럭을 자사 차량 포트폴리오에 추가하고자 한다.

궁극적인 목표는 2050년까지 도로 위 운송에서 탄소 중립을 이루는 것이다이를 위해 다임러 트럭 AG는 중단거리 운송을 위한 순수 전기 배터리 트럭과 고중량/장거리 운송을 위한 수소 기반 연료전지 트럭 두 가지 전기차 기술에 집중하고 있다.
 
글 | 조현규 기자

※게시글 작성시 주의사항※ 욕설 및 비방글은 등록하실 수 없으며, 개인정보(실명, 연락처 등) 포함된 게시물은 삭제됩니다.
http://www.motormag.co.kr/3441
1
  •   AX_name | AX_date_ds  comment_modify
    replyi
    AX_parent_name AX_message_ds
  • X
  • loadi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