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티넨탈, 기아 EV6 및 스포티지 하이브리드에 표준 장착 타이어 공급
2021-08-18 10:07

콘티넨탈이 기아 EV6 롱 레인지 모델과 신형 스포티지 하이브리드 모델에 표준 장착 타이어를 공급한다고 밝혔다콘티넨탈은 전기 및 하이브리드 SUV 모델을 위한 차별화된 개발 요구 조건을 충족하며 시장에서의 입지를 강화하고 있다.
기아의 첫 전용 전기차 EV6의 롱 레인지 모델에 장착된 ‘크로스 콘택트 RX(CrossContact RX)’ 타이어는 기아 4세대 신형 카니발에 장착된 바 있다. SUV용 사계절 타이어로서 젖거나 마른 노면눈길 등 사계절 내내 다양한 기상 조건에서 뛰어난 제동력과 견인력을 구현함은 물론향상된 주행 안정성을 제공한다조화롭게 분포된 사이프 패턴은 주행소음을 최소화해 쾌적한 승차감을 선사한다또한 엔진 소음이 없고 모터가 조용히 구동되는 전기차 특성에 맞춰 ‘콘티싸일런트’ 기술을 적용해 타이어 소음을 감소시켰다이는 타이어에 부착된 폼이 도로의 진동과 타이어 내부의 공명음을 흡수해 차량 내부로 유입되는 소음을 줄이는 기술이다.
기아 신형 스포티지 하이브리드 모델의 노블레스 트림 이상부터 장착되며 하위 트림인 프레스티지 트림에서 옵션으로 선택 가능한 ‘크로스 콘택트 LX 스포츠(CrossContact LX Sport)’는 최근 싼타페의 4세대 부분변경 모델, 4세대 쏘렌토 및 투싼 하이브리드 상위 트림에도 장착되어 프리미엄 SUV용 타이어 시장에서 각광받고 있는 제품이다뛰어난 승차감과 정숙성을 제공하며 다양한 지형 및 날씨에도 우수한 제동 성능과 견인력을 제공한다또한 타이어의 회전 저항을 크게 낮춰 연비 절감에도 도움을 준다.
 
전기 및 하이브리드 SUV 모델에 장착되는 타이어는 까다로운 조건을 요구한다전기차는 배터리 무게로 인해 내연기관차보다 무겁기 때문에 이러한 모델용 타이어는 더 강한 사이드월을 갖춰야 한다또한전기 SUV 모델의 경우 즉각적인 토크로 빠른 가속이 가능하나 타이어를 쉽게 마모시키는 단점이 있어 내구성과 견고성에 중점을 두고 고무 컴파운드가 개발되고 있다.
 
콘티넨탈타이어코리아의 김재혁 국내영업 총괄 상무는 “콘티넨탈은 다양한 종류의 전기 및 하이브리드 SUV 모델이 요구하는 조건을 만족시키며신차용 타이어 공급을 확대해 나가고 있다 “국내 SUV 모델뿐만 아니라 아우디 e-트론메르세데스-벤츠 EQC, 푸조 e-2008등 유럽의 주요 전기 SUV 모델에도 신차용 타이어를 공급 중으로탄탄한 포트폴리오를 기반으로 품질 리더십을 보여줄 것이라고 강조했다.
 
글 | 조현규 기자
 

※게시글 작성시 주의사항※ 욕설 및 비방글은 등록하실 수 없으며, 개인정보(실명, 연락처 등) 포함된 게시물은 삭제됩니다.
http://www.motormag.co.kr/3330
1
  •   AX_name | AX_date_ds  comment_modify
    replyi
    AX_parent_name AX_message_ds
  • X
  • loading..